기사 (전체 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설] 거창공무원노조, 언론에 재갈물리나...
모 언론사의 ‘오만방자한 공무원’이란 기자칼럼을 두고 거창군 공무원과 언론사 간의 대립양상 국면으로 치닫는 듯한 안타까운 일이 발생했다.경남지역 모 일간지 거창 주재 기자의 칼럼을 보면, ‘거창군 관내 모 기관의 간부공무원과 전화 통화를 하면서 최소한...
매일경남뉴스  2015-06-10
[사설] 어린이를 잘 모셔야 한다
어린이는 어른의 아버지라고 노래한 영국의 계관시인 워즈 워드는 어린이는 미래의 아버지라고 역설적으로 어린이를 정의한다. 자연의 순환계를 돌면서 어린이는 장성하여 어른이 되어 미래를 짊어지고 이어간다. 인류역사발전의 기본명제가 미래의 어른인 어린이의 탄...
매일경남뉴스  2015-03-28
[사설] 진로탐색의 자유학기제를 환영한다.
박근혜정부의 중요한 교육정책중의 하나로 학생들의 끼와 꿈을 살려줄 수 있는 자유학기제가 제시되었고 이는 2015년도 신학기부터 중학교 2학년학생들에게 한 학기동안 실행하는 진로탐색의 혁신적인 교육과정이며 건국이후 최대의 교육개혁정책에 속한다고 할 수 ...
매일경남뉴스  2015-03-28
[사설] 스승은 세상의 소금과 빛
세월이 흐르지만 세월호의 참사는 더 극명하게 우리의 뇌리를 떠나지 않는다. 비명에 저세상의 혼이 된 한명 한명의 생명이 말로 형언할 수 없는 고통의 바다였다. 참변당한 모든 승객의 생명이 안타깝지만 피지도 못한 단원고등학교 수학여행 학생들의 청순한 얼...
매일경남뉴스  2015-03-27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명칭 : 인터넷신문  |  발행소 : 경상남도 거창군 거창읍 중앙로 108번지 3층  |  등록번호 : 경남 아 02310  |  등록연월일 : 2015. 3.27  |  발행연월일 : 2015. 3. 27
발행인 : 백승안  |  편집인 : 백승안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승안  |   TEL : 070-7365-5665  |  HP : 010-9155-5665  |  FAX : 070-7369-5665
사업자등록번호 : 463-88-00567  |  Homepage : www.mgenews1.com  |  E-mail : mgenews6767@hanmail.net, bsa6767@naver.com
Copyright © 2017 매일경남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