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 홈페이지 ‘마비’...불안감 증폭

경남도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으로 접속 폭증 백승안 기자l승인2020.02.23l수정2020.02.23 17:2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매일경남뉴스 백승안 기자] 김경수 경상남도지사는 23일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브리핑을 갖고 경남에서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지난 밤 사이 8명이 추가돼 총 14명으로 늘어났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경남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증가하고 있다.”며 “밤사이 창원 5명, 거제 1명, 고성 1명, 함양 1명 등 8명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아 오전 9시 기준 경남지역 총 확진자는 14명으로 늘어났다.”고 밝혔다.

그동안 경남도는 코로나19 확진자와의 면담과 금융거래 정보, CCTV 영상 분석 등 역학조사에 착수해 감염 경로와 동선, 접촉자 등을 파악, 경상남도청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공개했다.

23일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다는 소식에 경상남도청 홈페이지는 이날 오후 2시 현재 접속마비 상황이다.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등의 관련 정보를 경상남도 홈페이지를 통해 얻으려는 도민들의 접속이 폭증한데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경상남도 주민들은 지금까지 경남도청으로부터 코로나19 관련 정보를 경상남도 홈페이지 공개 소식을 접하면서 안정을 찾아오다가 23일 오후 2시 이후 경상남도 홈페이지가 접속 마비 상황으로 불안감이 고조되고 있다.


백승안 기자  bsa6767@hanmail.net
<저작권자 © 매일경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승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명칭 : 인터넷신문  |  발행소 : 경상남도 거창군 거창읍 중앙로 108번지 3층  |  등록번호 : 경남 아 02310  |  등록연월일 : 2015. 3.27  |  발행연월일 : 2015. 3. 27
발행인 : 백승안  |  편집인 : 백승안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승안  |   TEL : 070-7365-5665  |  HP : 010-9155-5665  |  FAX : 070-7369-5665
사업자등록번호 : 463-88-00567  |  Homepage : www.mgenews1.com  |  E-mail : mgenews6767@hanmail.net, bsa6767@naver.com
Copyright © 2020 매일경남뉴스. All rights reserved.